CJ 나인브릿지 The Forum

KOREAN   ENGLISH

2014 한국건축문화대상 우수상

제주도 서귀포시
콘도 부대 시설, 체육시설
지하2층, 지상1층
3,370m²


            
 
         

          

           
           

             

 

19번째 홀

 


제주도의 나인브릿지클럽에 들어선 CJ 그랜드 홀은 기업의 신입사원 연수를 포함한 다양한 행사를 수용하고 테니스와 농구경기가 가능한 다목적 복합시설이다 . 건물은 낮은 구릉 형태를 취하며 제주의 지형과 자연환경에 순응한다 . 지하 2 층 지상 1 층의 규모로 대부분의 공간이 지하에 들어서 있다 . 지반 레벨에서 건물의 지붕까지 자연스럽게 이어진 경사로를 올라가면 주변으로 드넓은 전나무 숲이 울창한 산림욕장이 펼쳐진다 . 숲의 높이와 지붕면의 높이가 거의 일치하기 때문에 나무숲으로 이루어진 바다를 만나게 되는 것이다 . 위에서 보면 18 홀 골프 코스의 19 번째 홀을 상징하는 거대한 구멍이 건물을 관통하며 대지에 연결된다 . 웅진백제역사문화관 설계 당시부터 가졌던 'Hole( 구멍 )' 에 관한 생각이 처음으로 실현되었다 . ' 올마이어의 성 ' 에서 마그리트가 건축과 대지의 일체적 상황을 성의 뿌리로 표현했다면 , 이 건물에서는 건물과 대지를 관통하는 거대한 구멍으로 대변된다 . 이 거대한 구멍은 CJ 그룹의 로고 중 ‘ 즐거움 ' 의 형태와 같다 . 골프경기를 마치고 쉬어가는 19 번째 홀의 의미가 엔터테인먼트 기업의 이미지와 부합되는 것이다 .

지붕과 연결되는 경사면은 현무암 벤치가 군데군데 박혀 있고 야외 음악회와 같은 대규모 행사가 열릴 때에는 500 명 이상을 수용할 수 있는 관객석으로 활용된다 . 대지 주변의 레벨차이에 의해 모든 층이 대지와 접하고 있어 삼림욕장으로 접근이 용이하다 . 지하의 다목적홀은 테니스와 농구경기를 할 수 있도록 9M 높이의 층고로 계획되었고 500 명 규모의 연회장으로 변경 가능하도록 설계되었다 .

 

 

 

IMAGE